Tag Archives: 영화감상

블루레이 수집 취미기

2020년에는 저물어가는(적어도 한국에서는) 취미인 블루레이 수집을 취미로 시작했었다. 3D 티비 구입이 먼저인지 블루레이 타이틀 수집이 먼저였는지는 가물가물한데, 아무튼 어느새 정신을 차려보니 4K TV에 물려서 쓸 5만원짜리 LG 4K 블루레이 플레이어(UBK90은 아니고 해외에서만 판매되는 저렴이 UBKM9 리퍼)에다 LG 3D TV를 중고로 당근마켓에서 35만원 주고 업어왔더라.

사실 넷플릭스나 왓챠 같은 OTT도 이용 중이기에 굳이 블루레이를 따로 구입할 이유는 없었다. 취미생활에 쓸 수 있는 예산이 제한되기에 주로 OTT에서는 감상 불가능한 3D 블루레이나 OTT에는 없는 타이틀, 또는 4K 타이틀 위주로만 수집해서 감상하고 있다.

가장 높은 구입 우선순위는 역시나 저물어간 지 오래된 3D 블루레이인데, 개인적으로 선호하고, 어느 정도 수집 및 감상할 가치가 있는 레퍼런스 타이틀 위주로 모으고 있다. 특히 겨울왕국 3D는 아이들과 함께 보기에 좋고 가장 많이 감상한 타이틀이기도 하다.

라푼젤은 국내에서 구하기 어려웠는데(어렵다기보다는 이제 나오지도 않아서 중고 가격이 꽤나 비싸다) 운 좋게도 영국 이베이에서 미개봉 한국어판이 있어서 잽싸게 구했다. 아직 찾고 있는 타이틀은 ‘새미의 어드벤쳐’와 ‘타이타닉’인데, 타이타닉은 재발매된다는 소식이 있어서 오매불망 기다리는 중이다. 물론 구하기 어렵다는 타이틀은 시중에 없는 게 아니라 가격이 비싸서인데, 로또 맞지 않는 이상 몇 만원 되는 타이틀들을 쉽게 살 수 있을 여유는 없고 한두 달에 하나 정도 구입하는 정도다.

OTT에서 쉽게 볼 수 있지만 코멘터리가 궁금해서 구입하는 타이틀도 있다. 봉준호 감독의 ‘살인의 추억’이라든가 역시 이번에 나온 ‘기생충’이 그러한데, 국내에 정식발매되는 ‘기생충’에는 4시간 가량의 코멘터리가 포함돼 있다고 한다. ‘기생충’은 워낙 인기가 좋아서 지난달에 예약판매했을 때 4K 타이틀은 순식간에 동나버렸고, 나는 코멘터리가 궁금해서 블루레이는 예약해뒀다. 사실 4K판은 ‘기생충’이 아카데미상을 수상하고 나서 기념으로 프랑스판으로 사둔 게 있다.

그 외에도 ‘해리포터 4K’ 시리즈나 ‘매트릭스 4K’, ‘크리스토퍼 놀란 4K 컬렉션’, ‘쥬라기 공원 시리즈’도 한켠으로는 팬심에, 그리고 다른 한켠으로는 나중에 아이들도 좋아할 것 같아서 마련해뒀다. 해외에서 블루레이를 구입할 때는 몇 가지 조건이 있는데, 주로 한국어 자막이 있는 4K 타이틀을 할인행사할 때다. 블루레이닷컴이나 DVDPrime에서 눈팅하다 보면 자연스럽게 한국어 자막 소식이나 정보를 어렵지 않게 얻을 수 있다.

4K 타이틀은 주로 해외에서 구매하는데, 그 이유는 우선 4K 타이틀은 지역제한이 없기 때문이다. DVD나 블루레이는 지역코드가 있어서 영국, 프랑스, 독일 같은 유럽에서 구매한 타이틀에 지역코드가 있을 경우 국내 플레이어나 미국에서 판매하는 플레이어에서는 재생되지 않지만 4K 블루레이는 그런 제약이 없다.

그리고 국내에 비해 할인이 많이 되기도 해서 배송비를 따져도 저렴하게 구할 수 있다. ‘올드보이’는 한국영화임에도 4K 블루레이는 독일 아마존에서 구입했는데, 독일판이라서 블루레이는 재생 불가겠지만 4K 블루레이는 재생 가능하기에 상관없었다(지역코드 때문에 블루레이를 재생 못한다면 유럽에서 판매하는 블루레이 플레이어를 구입해서 쓰는 방법도 있다;).

블루레이 타이틀의 경우 케이스 형태에 따라 스틸북을 비롯해 퓨처팩, 오링케이스, 슬립케이스 등등 다양한데, 미디어가 망가지지만 않으면 개의치 않는 편이다. 근래에 구입했던 ‘살인의 추억’ 일반판은 배송 과정에서 케이스가 조금 깨졌는데, 그냥 그러려니 한다. 다른 분들을 보면 타이틀의 전체적인 패키지 디자인도 수집 기준에 중요하게 작용하는 듯한데, 나는 그런 면에서는 무던한 하찮은 수집가인 편이다.

4K 타이틀은 주로 LG 50인치 4K 티비로 보고, 헤드셋으로 젠하이저 HD 4.50BTNC를 쓰고 있다. LG 티비는 별도로 블루투스를 지원하지 않기 때문에 블루투스 트랜스미터로 아래 제품(빨간색)을 알리에서 구매해서 쓰고 있는데 만족스러운 편이다.

LG 티비에 있는 광출력단자에 꽂고 티비 설정에서 출력 스피커를 사운드싱크/광출력 어쩌구에 맞춰주면 페어링된 기기로 사운드를 보내준다. 전송 지연도 없는 편이라서 게임할 때도 크게 불편함이 없더라(아니면 내가 둔감하기 때문에 못 느낄지도).